logo

판소리 필경사 바틀비

창작집단 희비쌍곡선 Heebie Jeebie Juice

  • 장르 창작판소리극
  • 연출 임영욱
  • 러닝타임 75분
  • 투어인원 출연진 2명 / 제작진 3명
  • 무대규모 중·소규모
  • 셋업 및 철수 셋업1일 / 철수 당일 가능
about
레퍼토리 소개

뉴욕 월가를 배경으로 미국 자본주의 사회의 물질주의를 비판한 소설, 허먼 멜빌의 ‘바틀비 이야기(1853)’를 바탕으로 하는 판소리극이다. 이 공연은 원작이 갖는 인간 소외 문제에 대해 깊이, 그러나 유쾌하게 파고든다. 판소리의 양식을 유지하면서 음향 효과, 소품 등을 활용해 극의 재미를 더하고, 1인 소리꾼이 5명의 등장인물과 화자를 넘나들며 관객에게 끊임없이 말을 건낸다. 주요 대사인 ‘하지 않았으면 싶습니다.’의 지속적인 반복과 변주는 인간 문제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관객 스스로에게 문제작 인물 ‘바틀비’에 대한 고민의 기회를 제공한다.

This work of Pansori is based on the novel, "Bartleby, the Scrivener: A Story of Wall Street" written by the American writer Herman Melville. Bartleby, who works in the law office as a scrivener, embarrasses the lawyer saying “I would prefer not to." To the dismay of the lawyer and to the irritation of the other employees, Bartleby performs fewer and fewer tasks, and eventually none. Sensing the threat to his reputation but emotionally unable to evict Bartleby, the lawyer moves his business out. Later the lawyer returns to find that Bartleby has been forcibly removed and imprisoned. Although the lawyer bribes a turnkey to make sure Bartleby gets enough food, when he returns a few days later Bartleby has died of starvation, having preferred not to eat. Heebie Jeebie Juice sings this Pansori that has the lyrics transformed from the whole story of the novel. The performer asks questions perpetually to an audience on the reason why Bartleby shows the particular attitude. Unique stage sets and props also call the attention of an audience to the Bartleby’s problem. In addition, the performer plays five characters and sings Bartleby’s repeated response wittily with Pansori rhythm: “I would prefer not to." The drummer, who plays various instruments and sometimes becomes a counterpart of the performer, is another element to give an audience a novel pleasure.

media
공연사진 및 영상

HISTORY
지난 활동
  • 2017 제5회 이데일리 문화대장 국악부문 최우수상
  • 2017 공연예술창작산실 올해의레퍼토리 선정작 학전블루소극장
  • 2016 북촌뮤직페스티벌 공식초청작 아라리오뮤지엄 공간소극장
  • 2016 Namsan Inter Lab 서울남산국악당
  • 2016 희비쌍곡선 프로젝트 독회공연 놀애박스